네임드오락실

네임드오락실
+ HOME > 네임드오락실

승부식사이트

루도비꼬
08.18 17:08 1

남학생의갑작스런 기합성과 동시에 빠른 속도로 날아가던 돌멩이가 갑자기 산산이 부서져 승부식 가루가 되어 공중에 사이트 흩날렸다.

본래호신술의 일종인 사이트 유술은 병사가 무기를 잃고 최후의 방법으로 승부식 상대를 죽이기 위해 사용하는 무술이었다.

사이트 32교시―집합! 승부식 사대수호가문!
사실백두천은 여기 있는 세 가문의 사이트 가주들과 모두 승부식 안면이 있는 상태였다.

“그럼 사이트 그들을 모두 승부식 모으려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좋아! 사이트 그럼 오늘 승부식 당장 실행하자.”

그 사이트 모습을 보던 백호군은 자신의 눈을 의심할 승부식 수밖에 없었다.
게다가상대 쪽에는 사이트 자신과 승부식 거의 비슷하거나 아니면 그 위의 실력을 가지고 있는 백두천이 있었다.
눈은금방이라도 피를 흘릴 사이트 듯이 승부식 붉게 출혈되어 있었고 그의 몸은 터질 듯이 붉게 달아올라 있었다.
하지만백천의 머릿속은 그리 편치만은 승부식 사이트 않았다.
백천은기운을 끌어 올리면서 옥상입구에 있는 사이트 인물을 향해 승부식 기운을 내뿜었다.
백호군은 승부식 자신을 보며 늙은이라 말하는 필사의 사이트 행동에도 불구하고 사람 좋은 미소를 지으며 말을 이었다.

백천은아침 사이트 일도 있었고 해서 이번에도 백사모의 회원들이라 승부식 생각하며 한숨을 푹 내쉬었다.
승부식 사이트
“쳇, 승부식 재미없는 자식. 이 정도 도발에도 굳어서 움직이지를 못하다니. 이제 그만 사이트 죽여 주마.”

“쳇,그래. 사이트 무슨 속셈인지는 모르겠지만 어디 끝까지 승부식 해 보자고!”
방금전 휘둘렀던 그의 오른팔은 팔목이 승부식 기괴한 방향으로 사이트 꺾여 있었다.

“여긴 승부식 사이트 어디야?”

집에 승부식 도착한 사이트 백천은 아직 마당에 있는 백호군을 볼 수 있었다.
시퍼런칼날의 절반 이상이 승부식 사이트 백천의 몸속으로 숨어 있었고 백천의 옆구리에서는 시뻘건 피가 흘러나와 그의 상의를 붉은색으로 적셨다.
보통사람이라면 골백번 승부식 죽어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의 사이트 부상이었지만 외공과 내공으로 단련된 백호군의 몸 덕분에 겨우 목숨을 유지하고 있었다.

“예! 승부식 형님!”

아니웬만한 무술인도 그의 일격에 쓰러지는 판이었다. 그런데 승부식 그런 김철호의 주먹을 김철호 체격의 절반밖에 되지 않는 사내가 잡다니?
백천의행동에 백호군은 아무런 말도 하지 않고 백천이 하는 행동을 놓치지 않겠다는 듯 뚫어져라 승부식 쳐다봤다.

“다행입니다……정말 승부식 다행입니다…….”
또다시허리를 승부식 맞은 공민은 공중으로 튀어 오르면서 입에서 음식물을 토해 냈다.

노의사는살짝 고개를 끄덕이는 것으로 백천의 말이 맞는다는 승부식 것을 알려 주었다.
두사람이 향한 곳에는 방금 승부식 전 두 사람이 대련했던 체육관보다 10배는 커다란 체육관이 나타났다.

지금은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생각할 수밖에 없었다. 승부식 그렇게 결심을 한 백호군은 자신이 끌어올릴 수 있는 최대한의 기운을 끌어올렸다.
또한 명의 동료의 부상에 왼쪽에 서 있던 사내는 품에서 시퍼렇게 날이 승부식 선 단검을 빼 들어 백호군의 복부를 향해 찔러 넣었다.

노의사의말이 끝나기 승부식 무섭게 여기저기서 믿을 수 없다는 듯 한 마디씩 뱉었다.

“부하들에게는나가서 싸우라고 해 놓고 막상 자신은 겁에 질려 승부식 뒷걸음질을 친다? 크큭, 웃기는군.”

이대로가면 우리 칠성회는 앞으로 1년 안에 망하고 만다! 승부식 너 역시 알고 있지 않느냐?!”

연락을받은 승부식 한소영, 한길용, 공민, 장두석과 김철호가 백호군의 방으로 모였다.

계속해서도발하는 필사의 말에 백천의 얼굴이 승부식 일그러질 대로 일그러졌다.
“흠,그럼 승부식 들어가서 견왕 좀 불러와.”

“어서 승부식 말하라고!”
레슬링기술 역시 마찬가지다. 지금은 상대방과 짜고 쇼를 하는 거지만 시전자가 마음만 먹으면 승부식 사람을 죽이는 건 일도 아니다.
그런한소영의 팔목을 잡으며 승부식 한길용이 물었다.

한참사내를 괴롭히던 백천은 등 뒤에서 들려오는 목소리에 하던 행동을 승부식 멈추고 고개를 돌렸다.

승부식
그것이백천의 승부식 눈앞에 펼쳐져 있었다.
“근데왜 승부식 자꾸 반대야?!”

승부식
하지만필사가 쏘아 보낸 백열강권을 막은 백호군은 내상까지 입고 승부식 말았다.
‘조금만……조금만 기다려라. 나를 제대로 승부식 죽이지 못한 것을 천추의 한이 되게 해 주마…….’
“하하,좀 승부식 늦었나?”
하지만너는 전대 가주의 유언이 있기에 정식 가주가 되지는 승부식 못한다.
승부식
두사람의 말에 백천의 몸에서 승부식 뿜어져 나오던 난폭한 기운이 잠잠해졌다.

이미기의 양에서부터 공정천은 상대가 되지 않고 승부식 있었다. 공정천은 백천이 모든 기운을 끌어올리자 자세를 풀어 버렸다.
백호군은쓰러진 백천을 짊어지고 나오는 두 사람을 보며 다급히 그들에게 승부식 물었다.
“그만! 승부식 그만 하라고 하지 않았나?”

순식간에싸늘하게 표정이 식은 사내는 천천히 걸음을 떼 혼전 양상이 승부식 되어 가고 있는 백천과 사내들의 싸움터로 걸어갔다.

사악한미소를 짓고 있는 마세영을 노려보던 승부식 백천의 주먹과 발이 빠르게 움직였다.

“고맙다.그럼 승부식 부탁하마.”
승부식
“드디어 승부식 나서는 건가?”

“예?사실입니까?! 예…… 예. 알겠습니다. 승부식 지금 가겠습니다!”

필사는기분 나쁜 웃음을 승부식 흘리며 자신을 향해 걸어오는 백천을 바라보고 있었다.

31교시―다가오는어둠의 승부식 세력
숨돌릴 틈도 없이 들어오는 백천의 공격에 필사의 인상이 구겨질 대로 승부식 구겨졌다.
“후우…… 승부식 어떻게 된 거지……?”

“후우……말려도 소용이 승부식 없겠구나.”

“날어떻게 승부식 할 셈이지?”

백천의비명에 필사는 기분이 좋아진 듯 입가에 승부식 미소를 지으며 더욱 발에 힘을 주었다.

눈이더욱 붉게 출혈된 백천을 본 두 사람은 더욱 승부식 강하고 빠르게 백천을 공격했다.
승부식

“후우……그게 말이다, 나머지 한 승부식 가문 녀석들이 워낙 제멋대로인 놈들이라서…….”
그런 승부식 백천의 반응에 한소영은 입가에 작은 미소를 띠우며 말을 이었다.

연관 태그

댓글목록

로미오2

감사합니다ㅡ0ㅡ

담꼴

감사합니다~~

돈키

꼭 찾으려 했던 승부식 정보 여기 있었네요o~o

가니쿠스

꼭 찾으려 했던 승부식 정보 잘보고 갑니다ㅡ0ㅡ

신동선

승부식 자료 잘보고 갑니다^^

완전알라뷰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기파용

잘 보고 갑니다~

김치남ㄴ

꼭 찾으려 했던 승부식 정보 여기 있었네요ㅡ0ㅡ

e웃집

정보 잘보고 갑니다^~^

정봉경

승부식 자료 잘보고 갑니다ㅡ0ㅡ

오렌지기분

자료 감사합니다ㅡ0ㅡ